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전체 글

(273)
달의 뒷면을 볼 수 없는 이유 [질문] 달의 뒷면을 볼 수 없는 이유 자세하게 알려주세요 [답변] 달은 지구를 공전할 뿐 아니라 자신의 축을 중심으로 자전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자전주기는 매우 느려 항성(붙박이별)을 기준으로 할 때 공전 주기(27.32일)와 같습니다. 지구에서 달의 뒷면을 볼 수 없는 이유입니다. 즉, 달이 동쪽으로 움직이기 때문에 지구에서 볼 때 달과 태양이 이루는 각(이각)은 0도부터 360도까지 연속적으로 변합니다. 이각이 0도일 때 달은 태양과 같은 방향에 있으며, 달이 지구에 면한 쪽에서는 햇빛이 비치지 않으므로 지구에서는 볼 수가 없는 것입니다.
2022-05-17 뉴스모음 6 한동훈 취임 일성 "검찰 두려워할 사람은 범죄자뿐" 연합뉴스 7 "국제결혼 했다고 욕설에 씨받이 취급한 공무원…못 참아" 노컷뉴스 8 "축의금? 안 내고 싶어요"…관례와 '거리두는' MZ세대 아시아경제 9 [단독]폭주족 체포하자 '경찰 사촌형' 찾아와 "석방하라" 갑질 노컷뉴스 10 추경 위해 국방부서만 9천518억원 삭감…국방부, 국방위 보고 연합뉴스 11 [단독] K방역, OECD 코로나 우수 대응 보고서에 실린다 한국일보 12 '귀향 1주일' 자연인 문재인 전 대통령 연합뉴스 13 민주, '전직 대통령 사저 앞 집회·시위 금지' 법률개정 추진 뉴시스 14 "피흘리는 아이 5시간 방관한 어린이집…구청 답변은 더 기막혀"[영상] 머니투데이 15 "정치는 귀여운 사람이~"…개딸들과 '송영길+이재명' ..
2022-05-21 뉴스모음 6 샤넬 안 부러운 한동훈표 '한글 패션'…9000원짜리 넥타이 속뜻은? 헤럴드경제 7 [단독] "김혜경 '법카 의혹' 폭로 공무원, 김은혜 유세 돕는다" 중앙일보 8 [단독] 채드윅 학생들, 두 달 인턴하고 의학전문가급 논문 썼다 한국경제 9 윤석열 사단, 검찰 고위직 접수…반윤 검사들 모두 한직으로 한국일보 10 'BTS 병역특례'에 尹정부 신중론…병무청장 "공정·형평성 고려해야" 서울신문 11 "뭐가 그리 급했나?"…불만 들끓는 레고랜드 데일리한국 12 "소름끼쳐" 곤지암 저수지에 버려진 리얼돌에 '깜놀'한 사연 세계일보 13 박지현, '임을 위한 행진곡' 가사 몰랐나? 국힘 "참담" [영상] 국민일보 14 "새 정부 기대했는데…연봉 2000만원 뛰어야 집 살 판" 한국경제 15 식당서 테이블 올라..
뇌섹남과 뇌섹녀 뇌섹남 뇌섹녀, 누구나 섹시한 뇌를 가지고 싶어 합니다. 외모지상주의 시대에 어떻게 보면 인간본질의 정체성을 나타내는 말이기도 합니다. 인간의 뇌는 불과 1.4kg에 불과하지만 신경세포 뉴런 300억 개가 촘촘하게 연결되어 있는 거대한 컴퓨터와도 같습니다. 이 중 머리의 앞쪽에 위치한 전두엽은 대뇌에서 가장 큰 피질입니다. 전두엽은 주로 생각하고 이해하고 판단하며 감정을 조절하는 역할을 합니다. 창의적으로 계획을 수립하고, 그 계획을 집행하고, 지속하고, 변경하고, 종료합니다. 지나친 과잉행동 돌발행동 충동욕구 등을 자제하는 것도 전두엽의 역할입니다. 이러한 전두엽의 역할 대부분을 주관하는 곳이 바로 전두엽의 가장 앞쪽에 위치한 전전두엽입니다. 이 전전두엽은 사실상 뇌의 사령탑으로 인간을 가장 인간답게 ..
힘내라는 말보다 더 좋은 위로 우리가 살면서 좋은 일만 보고 듣고 하면 참 좋겠지만 힘든 일이 하나씩 생기고 그런 일을 극복해 가면서 사는 것이 인생입니다. 인간은 살면서 고민이 없을 수 없는 존재이인데요. 이게 나이가 들면 점점 더 걱정이 많아질 수 밖에 없더라고요. 나에게도 안 좋은 일이 닥치기도 하고 내가 아는 지인들에게 안 좋은 일이 생기기도 합니다. 그럼 우리는 어떻게 위로를 해 주면 될까요? 뭐, 정해진 정답은 없습니다. 어떤 상황인지에 따라 위로의 말도 달라지고요. 장례식이 80이 넘은 부모 장례식에 갈 때와 40대에 아내를 유방암으로 세상을 떠난 사람의 장례식과 불의의 사고로 20대 아들이 죽은 장례식에 갈 때의 마음가짐도 다르죠? 그 사람과 내가 어떤 사이냐에 따라 할 수 있는 말도 달라집니다. 이렇게 위로의 말을 해..
연인 사이의 감정 노동의 특징 언제부턴가 사회 곳곳에 ‘감정 노동’이 화두가 되고 있습니다. 카페에 가면 ‘이곳 직원은 소중한 누군가의 가족입니다.’라는 문구가 적혀 있습니다. 고객센터에 전화를 걸면 당연히 모든 통화내역이 녹취가 됩니다. 우리는 모두 직장을 다니면서 일정수준의 ‘감정 노동’을 하고 삽니다. 특히 서비스업 쪽에서 고객을 상대하는 직업들은 이 감정 노동의 끝판왕인 직업들입니다. 회사 입장에서는 친절한 서비스 제공이라는 회사의 모토를 위해 고객 응대를 위한 매뉴얼을 만듭니다. 그 매뉴얼은 디테일합니다. 손을 이런 방식으로 사용해라. 고객이 물이 차다고 하면 따뜻한 물로 바꾸어 줄까요? 라고 물어 보아라 하는 식입니다. 비행기 타보면 딱 알 수 있습니다. 스튜어디스들이 정해진 매뉴얼을 지켜서 고객을 응대합니다. 사람은 감정..
자녀와 경제를 말하는 것의 효과 놀랍게 부모들 중에는 우리 애들한테는 우리 가족의 경제 관련된 걸 다 비밀로 쉿! 하는 경우가 굉장히 많은데요. 여러분 그러다가 폭망합니다. 애들도 집안 사정을 알아야 하고요. 아이들에게 집안 사정을 알리는 건 단순한 정보전달이 아니라 경제교육 차원입니다. 국영수도 굉장히 중요하지만 우리가 평생을 국영수 공부한 다음에 뭐하냐. 돈 벌며 사는거예요. 그리고 현명하고 돈 쓰고. 그렇죠? 그래서 우리가 이런 경제교육이 굉장히 중요한데, 아이들에게 좋은 경제교육을 집에서 할 수 있고 또 용돈으로 일상을 이렇게 통제하거나 이런 방법들 물어보시는 분들 굉장히 많거든요. 사실 우리가 어떤 교육을 원하든 제일 좋은 건 자산입니다. 자산인데, 어떻게 여러분 부자 아빠십니까? 우린 그냥 부자 지간이죠. 그렇다보니 알아서 ..
자녀의 독립 준비 우리가 나이가 들면서 또 한가지 우리에게 익숙해진 단어가 있죠? 꼰대라는 말인데 뭐만 하면 꼰대랍니다. 스물이 안된 아이들도 뭐만 하면 우리보고 꼰대래요. 더군다나, 자식이 나를 꼰대로 부른다. 야 이거 속이 완전이 꼬이는 거죠. 말 그대로 꼬이는데 이거죠. 자식들이 그 눈에 부모가 이미 어떤 존재로 볼 거 같다 생각하십니까? 말씀드릴까요? 오스트랄로피테쿠스죠. 본인들은 호모 사피엔스구요. 다른 도구를 쓰는 인류는 다른 생각을 하고 다른 것을 먹고 그리고 서로 간에 교미가 안 될 정도로 서로 완전히 다른 문화권에 있습니다. 어쩌면 우리는 같은 시대를 살며 서로 다른 인류의 서로 다른 경계선에 서서 함께 다른 곳을 바라보는 것. 그게 바로 부모와 자녀가 아닌가 싶은데, 다 좋습니다. 꼰대 다 좋은데 내 자..

반응형